편집 : 2022.8.18 목 17:12
 
 
전체기사  기사모아보기 후원방법
> 뉴스 > 목회
     
생활의 면역력 높이기
2022년 07월 29일 (금) 17:13:21 최영걸 목사 www.cry.or.kr
암 치료의 궁극적 성패는 재발 여부에 달려 있다고 합니다. 암의 재발을 막는 것은 우리 몸이 가진 정교한 면역시스템입니다. 눈에 보이지 않는 미세 전이암은 항암제가 아닌 면역력에 의해 제거됩니다. 아래는 사랑의병원 황성주원장이 신문에 실은 내용으로서 면역력을 높여 암의 재발도 막을 수 있는 `10가지 코드'입니다.
 
1. 해피타임을 가져라 - 행복한 시간이 많을수록 면역력이 높아지고, 암 유전자가 약화된다. 많이 웃고, 많이 사랑하고, 즐거운 대화시간을 많이 가져라.
2. 알칼리수를 마셔라 - 알칼리수는 암의 원인인 활성산소를 제거하고 노폐물을 잘 배출시킨다. 암의 성장과 전이를 억제한다.
3. 맑고 신선한 공기를 마셔라 - 산소가 많이 공급되는 곳에서는 암이 자랄 수 없다. 피톤치드는 암 성장을 억제한다. 산림욕을 통해 피톤치드를 흡수하면 암의 성장이 억제된다.
4. 식물 영양소를 섭취하라 - 신선한 야채와 과일, 해조류에는 암을 예방하고 치유하는 식물영양소가 풍부하다. 식물영양소는 천연으로 공급해야 하고, 종류가 많을수록 효과가 뛰어나다. 생채식 위주의 식사를 하고 다양한 종류의 곡류, 콩, 견과를 섭취하라.
5. 운동을 생활화하라 - 혼자서는 운동이 잘 안되므로 반드시 누군가와 함께 하는 게 좋다. 혈액순환이 잘 되면 암 억제 유전자가 작동된다. 암환자 중 운동을 하는 그룹의 완치율·생존율이 훨씬 높다.
6. 체온을 높여라 - 체온이 1도 떨어지면 면역력이 30% 저하된다. 온냉교대법, 반신욕, 족욕과 일광욕을 생활화하라. 최근 온열치료가 항암제, 방사선의 암 치료 효과를 획기적으로 높인다는 연구가 나오고 있다.
7. 면역시스템을 자극하라 - 획기적으로 면역력을 높일 수 있는 영양요법이나 면역요법을 실시하라. 항암 치료·방사선 치료 중이나 치료 후에 면역을 높이는 것은 생존과 직결된다.
8. 치료와 회복의 균형을 유지하라 - 약을 지나치게 쓰면 독이 될 수 있다. 항암 치료나 방사선 치료 시에 몸의 면역력을 고려해서 균형을 유지할 필요가 있다. 치료 스케줄에 몸을 맡기지 말고, 몸에 맞는 치료 스케줄을 잡아라. 암 치료, 원인 제거, 면역력 증대라는 3대 요소의 균형도 중요하다.
9. 힐링일기를 써라 - 고통과 아픔을 담아두지 말고, 글쓰기를 통해 풀어내라. 용서와 화해도 필요하다. 대화하면 치유가 되는 사람과 자주 만나라.
10. 치료의 주도권을 가져라 - ‘내가 암에 걸린 것도 불행하지만, 암이 나에게 걸린 것도 불행한 일이다. 너 잘 걸렸다’라는 긍정적 자세로 치료에 임하라. 의사에게 무조건 이끌려가지 말고 치료의 동반자로 삼아라.
 
모든 사람 누구에게든 암 세포가 존재한다고 합니다. 다만 그것을 억제할 능력이 있느냐 없느냐에 따라 병에 걸리거나 그렇지 않거나 결정됩니다. 영적으로도 마찬가지입니다. 모든 사람은 죄인입니다. 영적 건강에 맞는 좋은 환경을 만드는 것도 중요하겠지만 환경은 우리 마음대로 되지 않을 때가 더 많습니다. 그러므로 성령에 이끌려
영적 주도권을 가지고, 즉 영적면역성을
가지고 오늘을 사는 것이 중요한 것입니다.
아름다운 사람들과 함께 하는 것이
아름다운 삶입니다. 행복을 선택한
사람들과 함께 하는 것이 행복한
삶입니다. 아름답고 행복하게 사는
것이 건강입니다.
 
사랑하는 자여 네 영혼이 잘됨 같이
네가 범사에 잘되고 강건하기를
내가 간구하노라
(요삼1:2)
 
 
/홍익교회 담임목사
ⓒ 소리(http://www.cry.or.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읽은 뉴스
주간뉴스
주간 뉴스
맑고 투명한 바다, 짠물 한 모금에
제 6 장 장로와 맘몬주의 자들(2)
성경의 중심사와 종말론
교회를 가볍게 보지말라
“예장합동, 성범죄 가해자 두둔 즉각
시편 57강 103편 여호와를 송축하
제 6 장 장로와 맘몬주의 자들
시편 56강 102편 주의 얼굴을 숨
최근 올라온 기사
제 7 장 부흥사와 무당(2)
7월의 선교편지
8월의 선교편지
주간 뉴스
더위를 이기고
시편 58강 104편 하나님의 선물로...
궁예는 왜 천혜의 요새에서 왕건에게 ...
하만나 간증문(6) 배준식 집사
다누리호 발사
이불을 덮어도
편집자가 추천하는 기사
[NCCK 공동선언문 파문] 기독자교수협은?
이만희 "나는 구원자 아니다"
옥한흠 목사 장남 "오정현 목사는..."
변방 목회 40년
지금은 절망 아닌 기다림의 시기
회사소개 | 후원안내 | 저작권보호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제호 크리스천웹진 소리 | 등록번호 경기도아00217 | 등록연월일 2009. 7. 3 | 발행인 김태복 | 편집인 김태복
발행소 경기도 남양주시 와부읍 도곡리 986-1 두산위브아파트 101동 506호 | 전화 및 FAX 031-577-9411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복
Copyright 2007 소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ry.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