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2.7.4 월 15:27
 
 
전체기사  기사모아보기 후원방법
 권태기에 처한 부부문제
 작성자 : 편집자  2008-07-08 12:01:02   조회: 2891   
(문) 금실이 좋던 우리 부부가 결혼 10년이 지나면서 권태기를 만났는지 자주 다툽니다.
남편은 늦게 들어오기 일 수 이고 여러가지 핑계를 대면서 주말도 자주 친구들과 놀러가기
일 수 입니다. 이제는 교회도 자주 빠집니다. 어떻게 이런 권태기를 극복하고 예전의 모습
으로 돌아갈 수 있습니까?

(답)답으로 중앙일보 2002년 5월2일에 난 컬럼으로 대신합니다.

가화만사성(家和萬事成)이라는 말이 있듯 가정의 화목은 삶에서 가장 중요한 부분이다. 하지만 최근 가정 해체는 심각한 사회 문제가 되고 있다. 급속히 달라지는 가족 형태와 전통적인 남녀 성(性)역할의 붕괴, 자녀교육 방법의 혼란 등이 가족 해체의 이유로 꼽힌다. 전문가들은 이제는 가정생활에도 전략과 가정 경영에 관한 학습이 필요한 시대가 됐다고 강조한다.

"둘이서 할 얘기도, 같이 할 만한 일도 없더라" "문득 돌아보니 내가 알던 그 사람이 아니더라" "대화가 안 통하니 차라리 말을 않는 게 낫다".

중년에 접어든 부부들은 어느새 많이 달라져 버린 서로를 발견하게 된다. 흔히 권태기라고 불리는 시기이기도 하다. 이때 서로 노력하지 않으면 대화도 없고 즐거움도 없는 삭막한 관계가 돼 버리거나 이혼이라는 극단적인 결정을 내리게 된다.

성신여대 심리학과 채규만 교수(심리건강연구소 대표)는 "결혼 초기에 서로를 맺어줬던 성적인 매력은 2~3년을 넘지 못한다"며 "자동차도 정기적으로 튜닝을 해야 하고 화초에도 물과 비료를 줘서 가꿔야 하는 것처럼 좋은 부부관계를 위해서는 서로가 시간과 노력을 투자해야 한다"고 말한다.

다음은 전문가들에게 들어온 부부의 권태기 극복법이다.

▶둘만을 위한 시간을 만들어라= 자녀들이나 집안 문제 때문이 아닌 오직 둘만을 위한 시간을 만들어라. 가족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부부다. 부부 사이가 좋다면 자녀 문제는 저절로 풀린다. 서로에 대한 기대치를 낮추고 서로의 인간적인 고충이나 속깊은 얘기를 들을 수 있는 기회를 갖자. 부부 공통의 취미생활을 만드는 것도 필요하다.

▶잘 말하기 위해 대화하지 말고 잘 듣기 위해 대화하자= 대화를 잘 하는 방법은 잘 듣는 것이다. 상대방의 말에 화가 치밀더라도 한번 참고 상대방이 좀 더 많은 얘기를 할 수 있게 해라. 뜻밖에 서로에 대해 더 많은 걸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

▶방황하는 남편을 따뜻하게 위로하라= 중년에 접어든 남편은 삶에 대한 회의에 빠지기 쉽다. 그런 남편에게 애들을 생각해제정신이냐는 식의 얘기를 한다면 그 아내는 대화의 단절을 자초하는 것이다. 남편의 스트레스와 위축감만 더 늘어난다. 그럴 땐 '당신은 할 수 있어', '당신을 믿어요'라는 따뜻한 위로의 말을 건네라. 그러면 남편도 아내를 신뢰하고 감정을 공유할 수 있다.

▶아내에게 적극적인 애정표현을 하라= 한국의 남편들은 부부간에는 애정 표현을 굳이 하지 않아도 된다고 생각하는 경향이 있다. 하지만 표현하지 않는 애정은 전달되지 않는다. 사랑 받고 싶어하는 정서적 욕구가 채워지지 않으면 아내의 불만은 쌓이고 실망은 더해간다. 거창한 이벤트가 아니더라도 아내를 대신해 설거지나 청소를 해주거나 포옹. 외식 등 가벼운 행동으로도 애정은 표현된다.

▶상대방이 해온 일을 가치있게 여긴다고 말하라= 아내는 남편의 일을, 남편은 아내의 일을 인정해줘야 한다. 남편이 사회에서 돈 버는 일, 아내가 하는 집안일이나 육아를 당연하게 여기고 그 가치를 인정하지 않으면 당사자는 상대방이 자신을 무시한다고 여긴다. 특히 중년은 남편도 아내도 자신을 돌아보는 시기다. 이때 배우자가 자신의 일을 존중해주는 건 큰 힘이 된다.

▶하루에 한번씩 상대방을 칭찬하라= 어느새 대화보다 비난이 익숙해져버린 부부가 많다. 친밀한 사이에선 대화가 더 어렵다. 그건 어느 부부나 마찬가지다. 서로 기대하는 바가 크고 그 때문에 더 쉽게 상처받는다. 서로에게 좋은 점을 찾아내 하루에 한번씩 칭찬을 시작하자.

칭찬은 막혔던 대화의 물꼬를 트는 좋은 방법이다. 상대방의 좋은 점을 찾아내다 보면 서로를 보는 눈도 달라지게 된다.

▶전문적인 상담기관을 찾아 배우라= 혼자서 노력하기 어렵다면 전문적인 상담기관을 찾아 도움을 받을 수도 있다. 대화의 기술은 학습이 필요하다. 미국의 일부 주에서는 의무적으로 결혼전 부부대화법을 배워야만 하는 곳도 있다. 이혼율이 늘고 각자의 가치관이 달라진 최근 부부간의 예절이나 대화법을 배워야 할 필요성도 커졌다.
2008-07-08 12:01:02
121.xxx.xxx.147


  • 제5회 전국동시지방선거기간(5월 20일 ~ 6월 1일)동안 게시물 작성을 금지합니다. 독자여러분의 양해부탁드립니다.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29
  우연???   김종희 목사   2020-07-13   190
28
  여름성경학교   김종희 목사   2017-07-01   608
27
  6.10항쟁 회고   김종희 목사   2017-06-13   720
26
  대통령 탄액은 성령의 역사   김종희 목사   2017-04-10   733
25
  고교 선택제의 의미와 대책   김종희 목사   2009-10-23   3063
24
  (문)결혼 후 자꾸 한눈을 파는 신랑 어쩌면 좋지요?   편집자   2009-05-16   2903
23
  무서운 세상!!!   김종희 목사   2009-05-11   2439
22
  학원선교 설교 참고 자료   김종희 목사   2009-03-15   3105
21
  서울시 고교선택제의 의미와 문제점 그리고 대책(요약) 서울소재 고등학교 52개   김종희목사   2009-01-05   3318
20
  2010년 서울시 고교 선택제에 따른 기독교하교의 대책   김종희 목사   2009-01-03   2727
19
  2010년 부터 학생이 고교 선택   김종희 목사   2008-12-16   2546
18
  스스로 결정하게 하라   김종희 목사   2008-11-22   2520
17
  왜 꼭 기독교학교에 가야하나?   김종희 목사   2008-11-22   2592
16
  권태기에 처한 부부문제   편집자   2008-07-08   2891
15
  부모와의 대화 거부하는 아이 어떻게 해야 합니까?   편집자   2008-07-08   3225
14
  옳은 길로 인도하는자   김종희 목사   2008-06-24   3149
13
  한번 구원은 영원한 구원으로 이어지는가?   편집자   2008-06-16   2923
12
  자녀들을 경신학교에 보냅시다 샬롬할렐루야!!!   김종희 목사   2008-06-05   2764
11
  왜 신자에게 고난을 주십니까? (1)   편집자   2008-06-05   3033
10
  제사제도와 추도예배의 차이점   편집자   2008-05-02   5695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회사소개 | 후원안내 | 저작권보호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제호 크리스천웹진 소리 | 등록번호 경기도아00217 | 등록연월일 2009. 7. 3 | 발행인 김태복 | 편집인 김태복
발행소 경기도 남양주시 와부읍 도곡리 986-1 두산위브아파트 101동 506호 | 전화 및 FAX 031-577-9411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복
Copyright 2007 소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ry.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