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2.7.4 월 15:27
 
 
전체기사  기사모아보기 후원방법
 옳은 길로 인도하는자
 작성자 : 김종희 목사  2008-06-24 23:01:34   조회: 3149   
옳은 길로 인도하는 자

오늘 12월 27일 명예교목추대.성역37년감사예배를 드리고 집에 돌아왔다. 저녁에 이멜을 열어보니 한 학생이 이멜을 보내왔다.

2004년 12월 25일
오늘에야 메일을 받아보게 되었습니다.^^
그동안 너무 수고하셨습니다...
그리고 어린 저희들을 바른길로 인도해 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이제 2일 뒤에는 목사님이 저희 학교를 떠나시겠죠?
가시는 걸음 걸음 하나님이 인도해 주시리라 믿습니다.
그리고 모세가 80세에 하나님께 부름 받았듯이
목사님 께도 더 큰 하나님의 계획이 있으실 거라 생각됩니다.
그럼 항상 건강하세요.

-2학년 선교부 조현석 올림-

"여호와께서 사무엘에게 이르시되 그용모와 신장을 보지 말라 내가 이미 그를 버렸노라 나의 보는 것은 사람과 같지 아니하니 사람은 외모를 보거니와 나 여호와는 중심을 보느니라."-사무엘상 16장 7절

위학생은 매일아침 아침 기도회에 나와서 함께 참여하고 대표기도도 하는 학생이다. 나는 아침마다 대표기도하는 학생의 사진을 씩어서 이멜로 보내는 습관이 있다. 어떻게 하든지 학생과 접촉을 하는 것은 학생과 친해질 수 있는 좋은 기회이다. 은퇴하기 바로 몇일전에 기도하는 모습을 사진에 담아 내가 만든 크리스마스카드와 함게 보냈느데 은퇴 2일전에 이멜을 열어보고 내게 답장을 쓴 것이다. 은퇴하는 목사의 앞길을 하나님이 인도해 주실것이라고 염려해주는 그 만음도 고마웠다. 그리고 80세의 모세에 비유해서 더 큰 하나님의 계획이 있으실 것이니 건강하시라는 격려는 나의 가슴을 뭉클하게 하였다. 그리고 성경구절까지 덧붙이는 성숙한 여유를 보이고 있다.
학생의 글을 읽으면서 구약성경 다니엘서 한 구절이 떠올랐다. 다니엘12: 3 지혜있는 자는 궁창의 빛과 같이 빛날 것이요 많은 사람을 옳은데로 돌아오게 한 자는 별과 같이 영원토록 빛나리라. 이 말씀은 많은 사람에게 초점이 있는 것이 아니라 옳은 길로 인도한다는데 초점이 있다. 많은 사람을 주의 길로 인도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한사람이라도 옳은 길로 인도하는 것은 더욱 중요하다. 오늘날 한사람의 사도바울, 한사람의 마틴루터, 한 사람의 어거스틴, 한사람의 길선주목사, 한 사람의 도산 안창호가 필요하다.


2004년 12월 27일

경신중.고등학교 전 교목실장 목사 김종희
2008-06-24 23:01:34
118.xxx.xxx.95


  • 제5회 전국동시지방선거기간(5월 20일 ~ 6월 1일)동안 게시물 작성을 금지합니다. 독자여러분의 양해부탁드립니다.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29
  우연???   김종희 목사   2020-07-13   190
28
  여름성경학교   김종희 목사   2017-07-01   608
27
  6.10항쟁 회고   김종희 목사   2017-06-13   720
26
  대통령 탄액은 성령의 역사   김종희 목사   2017-04-10   732
25
  고교 선택제의 의미와 대책   김종희 목사   2009-10-23   3062
24
  (문)결혼 후 자꾸 한눈을 파는 신랑 어쩌면 좋지요?   편집자   2009-05-16   2903
23
  무서운 세상!!!   김종희 목사   2009-05-11   2439
22
  학원선교 설교 참고 자료   김종희 목사   2009-03-15   3105
21
  서울시 고교선택제의 의미와 문제점 그리고 대책(요약) 서울소재 고등학교 52개   김종희목사   2009-01-05   3318
20
  2010년 서울시 고교 선택제에 따른 기독교하교의 대책   김종희 목사   2009-01-03   2727
19
  2010년 부터 학생이 고교 선택   김종희 목사   2008-12-16   2546
18
  스스로 결정하게 하라   김종희 목사   2008-11-22   2519
17
  왜 꼭 기독교학교에 가야하나?   김종희 목사   2008-11-22   2591
16
  권태기에 처한 부부문제   편집자   2008-07-08   2890
15
  부모와의 대화 거부하는 아이 어떻게 해야 합니까?   편집자   2008-07-08   3224
14
  옳은 길로 인도하는자   김종희 목사   2008-06-24   3149
13
  한번 구원은 영원한 구원으로 이어지는가?   편집자   2008-06-16   2923
12
  자녀들을 경신학교에 보냅시다 샬롬할렐루야!!!   김종희 목사   2008-06-05   2764
11
  왜 신자에게 고난을 주십니까? (1)   편집자   2008-06-05   3032
10
  제사제도와 추도예배의 차이점   편집자   2008-05-02   5695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회사소개 | 후원안내 | 저작권보호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제호 크리스천웹진 소리 | 등록번호 경기도아00217 | 등록연월일 2009. 7. 3 | 발행인 김태복 | 편집인 김태복
발행소 경기도 남양주시 와부읍 도곡리 986-1 두산위브아파트 101동 506호 | 전화 및 FAX 031-577-9411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복
Copyright 2007 소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ry.or.kr